이랜서, AI '씨름' 동작 분석 알고리즘 과기정통부 NIA 우수과제 선정

[포토] "IT인들, 야간에 한강변 달리며 건강 챙겨"···'이랜서 런클럽 2기' 2회 모임

ZDNET Korea

2024-04-02 조회수 : 328

IT인 매칭 플랫폼 이랜서(대표 박우진)가 개최한 '이랜서 런클럽(ERC) 2기'의 두번째 강습과 실습이 22일 오후 7시부터 9시 30분까지 서울 흑석동 효사정공원에서 열렸다. 60여명의 참가자들은 이날 계단을 활용한 러닝 기초 보강 운동과 페이스 별 30분 조깅, 100m 질주 10회 등을 시행하며 늦은밤 한강변을 달리는 기쁨을 맛봤다.

'이랜서 런클럽(ERC)'은 IT인의 자기 계발과 건강증진 및 건전한 커뮤니티 형성을 위해 이랜서가 만든 러닝 커뮤니티다. 지난해 이랜서가 운영한 ‘910 RUN 챌린지’가 효시다. 매주 일주일에 한번 모여 러닝 강연과 실습을 한다. 지난 15일 첫 모임에 이어 22일 두번째 모임이 열렸다. 

앞으로 전문 코치와 함께 7주간 더 훈련을 하고 마지막 10주차인 다음달 19일에는 여의도 한강 공원 이벤트 광장에서 열리는 '소아암 환우 돕기 마라톤 대회'에 참가한다. 특히 이번 'ERC 2기'는 참가자 모두가 10킬로미터(10K)를 목표로 달렸던 작년과 달리 5K, 10K, 하프 마라톤 코스 중 하나를 선택해 완주하는 것을 목표로 하고 있다. 지난 1월 22일 '이랜서 런클럽 2기' 모집공고를 게시한 이래 다양한 사연을 가진 IT인들의 참가 신청이 쇄도했고, 이 중 72여 명이 선발됐다.

박유진 코치(맨 오른쪽)와 함께 계단을 활용한 러닝 기초 운동 훈련 중인 이랜서 런클럽 2기 참가자들.
수준 별로 그룹을 나누어 조깅중인 이랜서 런클럽 2기 참가자들.
수업 마무리로 100m 질주를 하고 있는 이랜서 런클럽 2기 참가자들
효사정 공원에 모인 이랜서 런클럽 2기 참가자들.